‘멸공 발언’ 여파 불매운동 표적 됐는데…가격인상 겹친 스타벅스 ‘긴장’

정용진 뒤늦게 사과했지만… “전적으로 제 부족함” 고개 숙여 ‘멸공 촛불 케이크’ 논란 이어져 음료 46종 값 100~400원↑ 종로 일대 매장 여전히 고객 북적 내부에선 “그룹 차원 이미지 걱정”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