베이징 겨울올림픽 참가 선수들의 “치킨 사랑” 고백, 이유 있었네

황대헌·최민정·차준환 “BBQ 치킨 좋아해” 윤홍근 회장, ‘해체위기’ 빙상연맹 지원 선수 눈높이서 스킨십, ‘특수’로 이어져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