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동차 노사, 정부에 “전기차 보급 속도 조절” 촉구

“친환경차 수입 늘어 국내 차 부품사·노동자 타격”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