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헝다발 충격’ 아시아 금융시장 여진…헝다 “23일 채권 이자 지급”

“유동성 위기로 파산 가능성 있지만금융시스템 위기로 번지진 않을듯”

기사 더보기